충남대병원은 지난 3일 공공보건의료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개원 50주년 기념 공공보건의료 심포지엄'을 개최했다(사진제공: 충남대병원)
충남대병원은 지난 3일 공공보건의료 발전 방향을 모색하기 위해 '개원 50주년 기념 공공보건의료 심포지엄'을 개최했다(사진제공: 충남대병원)

충남대병원 공공보건의료사업단이 개원 50주년을 맞아 공공보건의료 발전 방향을 모색하는 시간을 가졌다.

충남대병원은 지난 3일 '개원 50주년 기념 공공보건의료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공공보건의료 발자취와 성과를 조명하고, 향후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됐다.

'공공보건의료 성과 및 향후 발전방향'을 주제로 열린 심포지엄에는 전국 공공보건의료기관 관련 종사자들이 참석했다.

첫 번째 세션에서는 안순기 공공보건의료사업실장이 나서 충남대병원 공공보건의료 성과와 추진방향을 공유했다. 지역사회 건강 증진 방안 등 구체적 사례를 소개했다.

이어 두 번째 세션에서는 ▲코로나19가 공공병원에 미친 영향과 필수의료 강화를 위한 과제(국립중앙의료원 이흥훈 전략기획센터장) ▲함께하는 대전의 공공보건의료 미래를 그리다(대전시 공공보건의료지원단 차선화 정책연구팀장) ▲충청남도 공공보건의료 발전을 위한 과제와 나아가야 할 방향(충청남도 공공보건의료지원단 정은영 부단장)에 대한 발표가 진행됐다.

충남대병원 나기량 공공보건의료사업단장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공공보건의료 수행을 위한 향후 과제와 다양한 해결점들을 모색하는 뜻깊은 시간이 됐다"며 "충남대병원이 권역책임의료기관으로서 적극적으로 공공보건의료사업을 펼쳐나가고, 지역사회 주민들의 건강권 보장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