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트남 현지 어린이 70명 대상 무료 수술 봉사

분당서울대병원과 세민얼굴기형돕기회는 베트남 현지를 찾아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봉사 행사를 진행했다(사진 제공: 분당서울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과 세민얼굴기형돕기회는 베트남 현지를 찾아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봉사 행사를 진행했다(사진 제공: 분당서울대병원).

분당서울대병원과 세민얼굴기형돕기회가 베트남 현지에서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봉사를 진행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사태로 중단된 지 3년 만이다.

분당서울대병원은 SK와 협력해 지난 18일부터 25일까지 베트남 하노이에서 수술 봉사를 진행했다고 27일 밝혔다.

베트남 얼굴기형 어린이 무료 수술 행사는 국내 최대 해외 의료봉사로 지난 1996년 시작됐다. 지난 2019년까지 구순·구개열을 비롯해 선천성 얼굴·수부 기형 어린이 환자 4,000명을 수술했다.

베트남 하노이 108군사중앙병원에서 진행한 이번 봉사에서 어린이 총 70명이 수술받았다. 현지 의사들도 수술장을 찾아 참관하고 수술법을 배웠다. 봉사단은 성형외과 기기와 수술·마취소모품, 의약품 수술기구 세트 등도 기증했다. 

봉사단장인 세민얼굴기형돕기회 백롱민 회장(분당서울대병원 성형외과)은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해외 의료 봉사가 제한돼 안타까웠다. 베트남 어린이에게 희망을 전할 날을 손꼽아 기다려온 만큼 더욱 뜻깊고 보람찼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