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원도 내 다문화 가정에 건강키트 제공 및 응급상황 교육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굿네이버스 강원지역본부가 손잡고 강원도 다문화 의료취약가정에 올바른 건강정보를 제공했다. 

심평원은 14일 원주시 굿네이버스 강원지역본부에서 '레인보우 건강브릿지 시즌2'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보건의료 취약계층인 다문화 가정에게 올바른 건강정보를 제공하는 사회공헌 프로그램으로 2년째 이어오고 있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굿네이버스 강원지역본부는 14일 '레인보우 건강브릿지 시즌2' 행사를 진행했다(사진제공: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건강보험심사평가원과 굿네이버스 강원지역본부는 14일 '레인보우 건강브릿지 시즌2' 행사를 진행했다(사진제공: 건강보험심사평가원).

구체적으로 의약구급세트, 구강건강용품 등 30개 품목으로 구성된 건강키트와 ▲베트남어 ▲캄보디아어 ▲중국어 ▲일본어 ▲필리핀어 5개 국어로 제작된 건강관리 안내서를 제공해 응급상황 대처방법을 교육한다.

건강키트와 건강관리 안내서, 건강 온라인 콘텐츠 등은 강원도의사회 등 지역사회 의약단체 네트워크를 구성해 내용에 대한 자문을 받았으며, 다문화 가족지원포털 ‘다누리’ 번역서비스와 굿네이버스GPC 번역을 통해 감수 받았다.

특히 올해는 강원소방본부와 원주소방서와 협업해 강원도 다문화 가정을 대상으로 직접 CPR과 하임리히법 실습 교육을 실시해 일상생활에서 발생할 수 있는 응급상황 대처방법을 숙지하도록 했다.

지역사회 의약단체의 자문을 받아 구성된 건강키트 100개는 강원도 10개 지자체 다문화 가정에 전달됐다.

또 5개 국어로 제작된 안내서는 전국 229개 다문화 가족센터에 배포돼 총 12개 국어로 확대 번역해 다문화가족지원 포털 ‘다누리’에 게시했다.

기호균 기획조정실장은 “이번 레인보우 건강브릿지 사업을 통해 보건의료취약계층 다문화 가정의 건강과 사회적응을 도와 언어, 문화 차이에 따른 문제 해결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레인보우 건강브릿지 시즌2는 한국사회복지협의회와 식품안전정보원, 한국건강가정진흥원, 강원도의사회, 강원도치과의사회, 원주시약사회, 일동제약, (주)코스토리, 한국도로공사 강원본부 등 지역 내 기관과 함께 진행한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