식약처 직원들 자율적 모금…전국재해구호협회에 500만원 기탁

식품의약품안전처는 최근 집중호우 재난지역 피해를 복구하고 이재민을 돕기 위해 오유경 처장과 직원들이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성금 500만원을 기탁했다고 25일 밝혔다.

식품의약품안전처.
식품의약품안전처.

이번 성금은 실의에 빠진 수해 지역 주민들을 돕기 위해 식약처 직원들이 ‘수재민 돕기 성금’을 자율적으로 모금해 마련했다. 

오유경 처장은 “갑작스런 집중호우로 수해를 입은 국민께 깊은 위로의 말씀을 드린다”며 “피해지역을 신속하게 복구하고 주민들이 하루빨리 일상으로 복귀하시는데 작은 도움이라도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