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왼쪽부터)대한의사협회 이필수 회장, 김병근 박애병원장, 의협 박홍준 
(왼쪽부터)대한의사협회 이필수 회장, 김병근 박애병원장, 의협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사진제공: 의협).

의료법인 박애의료재단이 대한의사협회 회관 신축 기금으로 5,000만원을 기부했다.

김병근 박애병원장은 지난 23일 오후 의협 용산임시회관을 방문해 의협회관 신축기금 5,000만원을 전달했다.

김 병원장은 “코로나19 팬데믹이 장기화되고 또 한 번 대유행을 맞이한 지금 가족들보다 환자들에게 더 많은 시간을 보내고 있는 의사들에게 조금이나마 힘이 되고 싶은 마음에 후원했다”고 말했다.

김 병원장은 “박애병원은 지난 60년간 지역사회 시민들의 건강을 위해 최선을 다해왔다. 국민의 건강과 의료계 발전을 향한 염원을 담아 이번 기금을 마련했다”며 “새 의협 회관을 통해 의협이 더욱이 의료계의 위상을 높이고 국민의 신뢰를 받는 단체로 성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했다.

의협 이필수 회장은 “어려운 시기에 기쁜 마음으로 의협회관의 성공적인 건립을 위해 기금기부에 동참해줘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많은 회원들과 의료계의 지지에 힘입어 신축회관의 안전한 건립과 회원권익을 위한 더 나은 회무를 위해 힘쓰겠다”고 화답했다.

의협 박홍준 회관신축추진위원장은 “5,000만원이라는 큰 금액을 기부해준 박애의료재단과 김 병원장에게 감사하다. 코로나19 여파로 공사 진행에 어려움이 있는 시기에 큰 힘이 된다”고 말했다.

현재 의협 신축회관은 옥상층과 옥탑층 바닥 우레탄 방수, 지상층 외벽 유리 좌우측면 설치, 지하1층 소화배관, 지하1층 환기덕트, 지상 4~5층 환기덕트 작업 등이 완료된 상태로 실시 공정률은 74%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