계명대동산병원은 지난 20일 시온실에서 비뇨의학교실 5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사진제공: 동산의료원).
계명대동산병원은 지난 20일 시온실에서 비뇨의학교실 5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사진제공: 동산의료원).

계명대 동산병원은 지난 20일 시온실에서 비뇨의학교실 50주년 기념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비뇨의학교실 50년사 책도 함께 발간했다.

이날 심포지엄에서는 ▲비뇨의학 로봇수술 ▲마이크로바이옴의 비뇨의학적 접목 ▲개원가에서의 음경보형물 수술 ▲요로결석의 약물 치료 ▲최신 전립선 생검 ▲여성 배뇨장애의 치료 등이 다뤄졌다.

비뇨의학과장인 김병훈 주임교수는 개회사를 통해 “동산병원 비뇨의학과는 50년의 역사와 전통을 자랑하며, 첨단 의료장비와 임상술기를 바탕으로 꾸준히 발전하고 있다. 앞으로도 지역의료의 큰 몫을 담당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또한 이세엽 동산의료원장, 송대규 의과대학장, 이상돈 대한비뇨의학회장, 장혁수 동문회장 등이 참석해 축사를 했다.

동산병원 비뇨의학과는 1,400례 이상의 비뇨기종양 로봇수술 경험을 가지고 있으며, 소아, 요로결석, 배뇨장애, 남성 등 모든 비뇨의학 분야를 아우르는 의료진이 포진해 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