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 의과대학은 지난 20일 대전 메디컬캠퍼스 고등학생 대상 체험프로그램인 ‘Good Doctor 진로탐색캠프’를 진행했다(사진제공: 건양대병원).
건양대 의과대학은 지난 20일 대전 메디컬캠퍼스 고등학생 대상 체험프로그램인 ‘Good Doctor 진로탐색캠프’를 진행했다(사진제공: 건양대병원).

건양대 의과대학이 ‘사람을 품위 있게 대하는 의사 양성’을 목표로 고등학생 대상 체험프로그램인 ‘Good Doctor 진로탐색캠프’를 진행했다.

지난 20일 대전 메디컬캠퍼스에서 진행된 캠프에는 의대 진학을 희망하는 고등학생 15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캠프에서는 ▲의사는 과학자일까(의료인문학교실 김재명 교수) ▲의사이면서 연구자의 삶(이비인후과 김종엽 교수) ▲임상의사의 삶(호흡기내과 정인범 교수) ▲알고 싶은 나의 몸 속(해부학교실 한승연 교수) ▲사람이 숨을 쉬지 않아요(호흡기내과 권선중 교수) ▲현미경을 통한 의과학 체험(세포생물학 박환우 교수) ▲피부가 찢어졌어요(흉부외과 구관우 교수, 외과 권성욱 교수) 등 다양한 선택프로그램이 진행됐다.

또 건양의대와 건양대병원을 소개하고 2023학년도 의대 수시 입학전형을 안내하기도 했다.

건양의대 김영진 학장은 “이번 건양의대 굿닥터 진로탐색캠프를 통해 할 수 있다는 확신을 갖게 됨과 동시에 여러분의 잠재력을 이끌어내는데 도움이 되었길 바란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