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건강보험 일산병원은 오는 27일 오후 2시 30분부터 지하 1층 대강당에서 인근지역 호흡기내과와 협력병원 등 의료진을 대상으로 호흡기질환 심포지엄을 개최한다.

심포지엄은 급속한 고령인구 증가와 더불어 호흡기질환 환자가 크게 늘어나면서 호흡기질환 진료의 질을 높이고 환자 안전에 앞서 나가고자 마련됐다. 

총 2개 세션으로 진행되는 이번 심포지엄은 일산병원을 주축으로 국립암센터, 의정부성모병원, 동국대일산병원, 일산차병원, 은평성모병원, 국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교수들과 함께 호흡기질환에 대한 다양한 연구와 현장 경험을 공유하고 최신 치료와 발전 방향에 대해 심도 있게 논의할 예정이다.

심포지엄 1부는 ‘진료실에서 환자와 의사를 잇다’를 주제로 국제성모병원 호흡기내과 정재호 교수와 와이비양동규내과의원 양동규 전문의가 좌장을 맡아 ▲진료실에서 만나는 천식의 진단과 치료: 2022년 개정된 천식 진료지침 적용(동국대일산병원 호흡기내과 강윤성 교수) ▲흔히 마주하는 알레르기질환 다스리기: 알레르기비염, 두드러기, 약물·식품알레르기(일산병원 알레르기클리닉 이상철 교수) ▲만성기침 환자 안심시키기(의정부성모병원 호흡기내과 주현수 교수) 등으로 진행된다. 

2부는 ‘의료기관 사이를 잇다’를 주제로 의정부성모병원 호흡기내과 김진우 전문의와 서울늘편한내과 오진영 전문의를 좌장으로 ▲코로나바이러스와 공존, Long COVID와 예방접종(일산병원 감염내과 최희경 교수) ▲진료협력센터로 의뢰한 환자증례: 폐암치료로 얻은 삶의 변화(일산병원 호흡기내과 한창훈 교수) ▲외래를 방문한 폐렴환자의 치료와 전원(일산병원 호흡기내과 박선철 교수) 등 호흡기질환의 진단과 치료에 대한 주제 발표를 통해 그간 치료 경험을 공유한다. 

일산병원 호흡기내과 한창훈 과장은 “고령인구의 급속한 증가와 더불어 호흡기질환 환자가 크게 늘면서 각 의료기관에서 쉽게 접하는 질환 중심으로 실제 진료에 도움이 되는 강의와 각 병원 의료진들의 현장 경험을 바탕으로 최신 치료와 발전방향에 대해 심도 깊게 논의할 수 있는 자리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심포지엄 참석자는 대한의사협회로부터 연수평점 3점을 인정받을 수 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