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지난 18일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경기 광명지역을 방문해 수해 복구 활동에 힘을 보탰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원주본원과 서울·인천·수원지원 임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이 18일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경기 광명지역을 방문해 수해복구 작업에 힘을 보탰다.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원주본원과 서울·인천·수원지원 임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이 18일 최근 집중호우로 피해가 발생한 경기 광명지역을 방문해 수해복구 작업에 힘을 보탰다(사진제공 건강보험심사평가원). 

원주본원과 서울·인천·수원지원 임직원으로 구성된 봉사단은 광명시 내 침수 등 피해상가 복구를 위해 파손된 물품 정리와 세척 등 수해복구 작업에 힘썼다.

더불어 봉사단은 피해주민에게 도움이 되길 바라는 마음을 임직원 성금 모금도 진행 중이다. 향후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전달할 예정이다.

기호균 기획조정실장은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지역의 일상회복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됐길 바란다”며 “지역사회와 함께 상생하고 국민을 위한 공공기관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