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운데 NMC 정신건강의학과 유소영 전문의

국립중앙의료원(NMC) 정신건강의학과 유소영 전문의가 제9회 윤광열 의학상을 수상했다.

윤광열 의학상은 국내 연구자의 연구 업적을 국내 학술지에 투고하는 것을 장려하고 이를 통해 국내 의학 학술지의 국제화를 견인하기 위해 대한의학회와 부패표 가송재단이 공동 제정했다.

유 전문의는 '강박 장애에서의 회백질 이상에 대한 화소 기반 형태분석법 연구'(Voxel-based morphometry study of gray matter abnormalities in obsessive-compulsive disorder J Korean Med Sci. 2008 Feb; 23(1): 24-30) 논문 제1 저자로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해당 연구에서는 화소 기반 형태분석법(VBM)으로 강박 장애 환자와 성인 남녀의 뇌 회백질 밀도를 측정해 강박 장애 환자의 회백질 밀도와 다양한 임상 변수 사이의 관계 등을 조사했다.

유 전문의는 "연구와 논문 작성 등 모든 것이 서툰 가운데 열정 하나로 하나하나 배워가며 진행했던 연구가 큰 상을 받게 돼 의미가 깊고 영광스럽다“며 ”연구를 더욱 열심히 하라는 격려로 받아들이고 그 때의 열정을 기억하며 앞으로도 다양한 연구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