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창적십자병원과 공동으로 경상남도 거창군에서 의료봉사

인제대학교 해운대백병원은 백병원의 창립이념인 '인술제세(仁術濟世)'를 적극 실천하기 위해 매월 의료취약지역을 찾아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협력병원 관계를 맺은 거창적십자병원과 공동으로 경상남도 거창군 신원면 소재 사랑누리센터에서 인근 지역 어르신들을 대상으로 의료봉사활동을 진행했다.

해운대백병원 의료봉사팀은 재활의학과 조근열, 비뇨기과 박상현, 이비인후과 김미라, 내과 심호찬 교수를 비롯해 총 25명의 의료진과 직원들이 참여했다.

이날 봉사활동은 (사)신원면생활체육협의회의 도움으로 인근 21개 마을에서 100여 명의 어르신들이 방문했으며, 전문의의 건강상담을 비롯해 혈압 및 혈당체크 등 기초검사와 영양제 투여 등을 진행했다.

해운대백병원 문영수 원장은 "앞으로도 협력병원들과 공동으로 병원을 찾기 힘든 의료취약지역의 주민들을 찾아 그들에게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저작권자 © 청년의사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